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전북도-서울시 '마이스'산업 협력…"관광·전시 등 활성화"
작성일
2021.05.01
조회수
90

마이스 산업
마이스 산업 [연합뉴스 자료 사진]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전북도는 28일 서울시와 마이스(MICE) 관련 공동마케팅 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마이스산업은 회의(Meeting), 포상관광(Incentives), 컨벤션(Convention), 전시(Exhibition)의 네 분야를 통칭하는 서비스 산업을 의미한다.

1인당 소비가 일반 여행객보다 월등히 높아 관광 수익과 일자리 창출 효과가 큰 산업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날 협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한 마이스산업의 조기 회복과 새로운 협력을 통한 경쟁력 강화, 외국인 투어프로그램 지원 등을 위한 것이다.

앞으로 양 시·도는 특화된 문화관광콘텐츠와 마이스 인프라를 연계 활용해, 관련 상품을 개발·운영하고 지역관광 활성화를 꾀한다.

특히 2023년 아시아태평양 마스터스 대회와 세계스카우트 잼버리대회를 개최하는 전북은 이를 계기로 마이스 관련 국내외 행사도 적극적으로 유치할 계획이다.

윤여일 전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전북의 문화관광 콘텐츠를 활용한 다양한 마이스 행사를 유치해 마이스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코로나19로 침체한 관광과 마이스산업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icho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1.0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