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완주군, 국내 유일 수소 연료전지 인증도시 성장 집중
작성일
2021.09.24
조회수
81


전북 완주군청 전경. (뉴시스DB)



[완주=뉴시스] 강명수 기자 = 전북 완주군이 국내 유일의 수소 연료전지 인증도시로의 성장에 집중하고 있다.

23일 완주군에 따르면 100㎾ 이하 연료전지를 인증하는 ‘수소용품 검사지원센터’와 100㎾ 초과 연료전지를 인증하는 ‘에너지저장장치(ESS) 안전성평가센터’를 유치했다.

수소용품 검사지원센터는 완주군 테크노밸리 제2산단의 연구용지(3만276㎡)에 건립돼 수소추출기와 수전해 설비, 수소연료전지, 수소용품 제조설비 등에 대한 검사를 진행한다.

또 1만6900㎡ 규모로 지어질 ESS 안전성평가센터는 수소 연료전지와 태양광, ESS에 대한 포괄적인 안전성 평가 시스템 체계를 마련하게 된다.

군은 또 산업통상자원부의 2021년도 산업혁신 기반구축 공모 사업 중 ‘사용 후 연료전지 기반구축 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연료전지 재사용 인증기준을 마련하는 등 ‘사용 전’과 ‘사용 후’ 연료전지 인증 관련 3개 기관·사업을 모두 확보하게 됐다.

이들 기관과 사업 추진을 위해 오는 2025년까지 1160억원 규모의 투자가 이뤄져 신성장 동력 창출과 일자리 발굴에 일조하게 됐다.

군은 이들 기관 건립과 사업 추진이 본격화하면 국내 최초로 수소 연료전지 시험·평가·인증의 전반적인 원 스톱 시스템을 완성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군 관계자는 “수소용품 검사지원센터와 ESS 안전성평가센터 유치와 함께 사용 후 연료전지 기반조성 사업도 추진할 수 있게 되는 등 국내 유일의 연료전지 인증도시로 우뚝 설 수 있게 됐다”며 “원 스톱 인증체계 구축을 중심으로 국내 수소경제를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mister@newsis.com



<저작권자(c) 뉴시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21.09.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