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익산시,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 선정
작성일
2021.10.06
조회수
132


[익산=뉴시스] =전북 익산시청 전경. (사진 = 뉴시스 DB) photo@newsis.com



[익산=뉴시스] 강명수 기자 = 전북 익산시는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에 3년 연속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에너지공단이 주관했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은 주택과 공공, 상업 건물 등에 태양광, 태양열, 지열 등 2종 이상의 에너지원 설치비의 최대 80% 정도를 국비와 지방비로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선정을 통해 2022년 7개면(오산·함라·웅포·성당·용안·여산·춘포면)의 주택·건물 등을 대상으로 태양광 467개소, 태양열 25개소, 지열 20개소 등 총 512개소가 설치된다.

총사업비는 국비 19억원, 시비 13억 등을 포함해 38억원 규모다.

시는 신재생에너지 및 설계·감리 업체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이들 512개소에 대해 태양광(1689㎾), 태양열(25㎡), 지열(350㎾) 등의 설비를 보급한다.

이를 통해 연간 약 2158㎽의 전력생산 효과와 난방유 대체사용 등을 통한 이산화탄소(온실가스) 감축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시는 지난 2020년 이후 3년 연속 공모사업에 선정돼 그동안 함열읍, 황등면, 왕궁면에 총 473개소를 대상으로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시설을 구축했다.

특히 이번에 확보한 국비 19억원은 올해 14억원 규모에 비해 약 36% 증가된 수준으로 시는 이를 활용, 환경친화적 에너지 자립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그동안 초기 투자비용이 고액으로 설치를 망설였던 주민들이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을 통해 에너지 복지향상 및 비용절감 혜택을 받길 바란다”며 “본 사업을 2025년까지 시 전역으로 확대해 에너지 자립은 물론 온실가스 저감으로 환경친화도시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mister@newsis.com


<저작권자(c) 뉴시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21.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