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김제시, 지평선산단 입주 3개 기업과 투자협약
작성일
2014.02.28
조회수
233

전북 김제시가 지평선산업단지 입주를 결정한 3개 기업과 투자협약식(MOU)을 가졌다.

27일 김제시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이건식 김제시장과 전북도 김용만 민생일자리본부장, 평안정공㈜ 최금성 대표이사, ㈜화광코리아 정준무대표이사, 농산㈜ 김준영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3개 기업은 지평선산업단지 부지 3만9200㎡에 170억원을 투자할 방침이며 80여명 고용창출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평안정공은 2007년 김제시 대동농공단지에 입주한 자동차부품(AXLE HOUSING, MISSION AXLE HOUSING)전문 생산업체로서 연매출 300억원의 현대상용차의 우량협력사로 이번 지평선산단내 2만6000㎡에 11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또 화광코리아와 와이제이농산은 농산물 가공업을 영위하는 식품업체로 절임,조림, 장류 등을 생산하기 위해 지평선산단 1만3000㎡에 60억원을 투입해 대규모 생산이 가능한 자동화 식품가공 시설을 설립할 방침이다.

투자협약에 따라 3개사는 주문생산 물량을 소화하기 위해 올해 상반기까지 분양계약 체결, 설계, 공장착공 등이 진행될 계획으로 지평선 산단 분양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오는 4월 준공을 앞둔 지평선산단은 현재 90% 공정율을 보이고 있으며 국내·외 우수기업 5개 업체가 23만1000㎡ 부지에 선입주해 있다.

또 정부산하 연구기관인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의 연구센터(농기계·뿌리기술 지원)가 입주하는 등 자유무역지역을 포함 50% 분양률을 달성하고 있으며 올해 목표인 70% 분양에는 어려움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4.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