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새만금산단, 도레이첨단소재 관리동 임시사용 승인
작성일
2015.02.10
조회수
205

새만금개발청이 새만금 산업단지 내에 건설 중인 도레이첨단소재㈜의 공장시설 관리동에 대해 임시사용을 승인했다고 9일 밝혔다.

승인한 관리동은 연면적 2649㎡의 2층 건물로 일반 사무실과 공장 운영요원들의 교육장소 및 원료생산공정의 제어실 등으로 사용된다.

도레이첨단소재는 새만금산업단지에 13개동(연면적 1만3184㎡)의 공장 건축물을 짓고 있으며 올 하반기 시험가동을 거쳐 내년 4월에 가동에 들어갈 계획이다.

새만금개발청 고객지원담당관은 "도레이첨단소재 관리동 임시사용승인은 새만금사업지역 내에서 첫 사용승인을 받은 공장건축물로서 새만금 시대의 서막을 열었다"고 의미를 뒀다.

한편 도레이첨단소재는 일본 도레이사가 100% 출자한 원료생산 전문회사로 고분자 첨단소재인 PPS수지(Polyphenylene Sulfide, 일명 슈퍼 엔지니어링 플라스틱)의 일괄생산체계(원료, 생산, 가공공장)를 갖춘 공장이다.

1단계로 3000억 원을 투자해 연간 PPS수지 8600t을 생산할 계획이며 2018년까지 공장설비를 증설하면서 생산규모를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5.0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