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시-삼성SDI 전지·소재 복합단지 개발 MOU
작성일
2016.05.10
조회수
303


(울산=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울산시와 삼성SDI㈜는 9일 삼성SDI 울산사업장에서 전지·소재 복합단지 개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삼성SDI는 올해부터 2020년까지 울주군 삼남면 울산하이테크밸리 산업단지 내 전지·소재 복합단지 개발을 위해 적극 투자하기로 했다.

삼성SDI는 또 울산에 있는 대학 등과 2차 전지산업 연구에 참여하기로 약속했다

울산시는 전지·소재 복합단지 개발에 필요한 기반 시설 설치, 인허가 행정지원과 세금감면 등이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삼성SDI는 2020년까지 전기차용 2차전지 사업에 3조원을 투자, 울산·중국 시안(西安)·유럽 등 글로벌 3각 체제를 구축해 세계 초일류 수준의 자동차용 2차전지 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는 방안을 밝힌 바 있다.

양해각서 체결식에는 김기현 시장과 조남성 삼성SDI 사장이 참석했다.

김 시장은 "삼성SDI 울산사업장의 전지·소재 복합단지 개발을 통해 울산이 전기차용 배터리를 비롯한 글로벌 전기차 산업의 거점도시가 되고 이 사업이 미래 신성장 동력의 모델이 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삼성SDI 조 사장은 "어려운 결정과 지원을 아끼지 않은 울산시에 감사하다"며 "지역 대학 등은 물론 기업들과 협조체제를 구축해 2차전지를 기반으로 울산 경제 활성화와 지역 발전에 이바지하겠다"고 밝혔다.

leeyo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6.0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