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TP, 중소기업 기술경영 융합 인력 양성 매진
작성일
2016.08.10
조회수
266

(재)울산테크노파크(원장 김창룡·울산TP)는 산업통상자원부와 울산시의 지원을 받아 제10기 울산TP 기술경영(MOT) 과정(2011~2020년)을 운영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울산TP 기술경영(MTO ; Management of Technology) 과정은 지역 주력산업의 고도화와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관련 분야 중소기업 경영자를 대상으로 '기술+경영' 능력이 융합된 핵심인력을 지속적으로 양성한다.

제10기 과정 분야는 창조경영분야, 전략경영분야, 신산업육성분야 및 경영마인드 함양이다.

울산TP는 지난 6월 28일 울산MBC컨벤션에서 기술경영(MOT) 과정 10기 Kick-off 및 1차 교육을 시작했다. 오는 9월 3일까지 총 10회(20개의 전문 강좌) 교육한다.

교육 대상은 기술력을 중심으로 사업을 영위 중인 자동차부품 산업 및 전·후방 관련 중소기업의 핵심 재직자 35명이다.

각 과정의 강사는 울산과학기술원(UNIST) 등 대학 전공분야 교수와 산업연구원(KIET)·한국교통연구원(KOTI)·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 등 전문기관 및 재무·회계·특허 등 각 분야 최고 전문가로 구성됐다.

분야별 주요 교육과정을 보면 창조경영분야는 Open Innovation, 제품 디자인경영, 핀-테크 산업이다.

전략경영분야는 기술기업의 재무전략, 기술기반의 세무전략, 글로벌 마케팅전략, 특허경영전략, 중소기업 기술개발 전략이다.

신산업육성분야는 기술융합 3D 프린팅, 전기차와 리튬이온 배터리, 나노기술 융·복합화, 바이오기술, 빅-데이터(Big-data), 스마트 모빌리티(Smart-Mobility) 등 자동차산업의 미래시장 개척을 위한 과정이다.

울산TP는 2011년부터 기술경영 과정을 운영해 지금까지 9회 284명의 중소기업 경영자 수료생을 배출했다.

이번 10기 과정을 완료하면 319명의 중소기업 기술경영 인력을 양성한다. 사업완료 기간인 오는 2020년까지 약 500명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울산TP는 기술별 수료생의 전문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참여기업 간 기술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9개의 '이업종 교류회'를 운영하고 있다.

기술경영이슈분야 전문가 세미나인 기술경영포럼을 연 2회 개최한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6.08.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