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시, 조선해양기자재 장수명 기술지원센터 착공
작성일
2017.05.19
조회수
240


(울산=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울산시는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과 공동으로 18일 울산테크노일반산업단지에서 '조선해양기자재 장수명(長壽命) 기술지원센터' 착공식을 개최했다.

센터는 36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3개동(건축전체 면적 4천858㎡)과 야외시험장(2천150㎡)을 갖춰 2020년 준공된다. 연구시설과 국제 학술회의용 회의실이 들어서고, 내구 신뢰성 평가·노화촉진·사고안전평가 시험동 등이 각각 설치된다.

센터는 조선해양산업의 세계적 추세와 국제해사기구(IMO)의 기자재 안전 규제강화에 대응해 조선해양기자재의 신뢰성 평가와 내구성 강화를 위한 수명인증 체계를 구축하는 역할을 한다.

현재 부가가치가 높은 조선해양기자재 산업은 원천기술을 갖춘 외국 기업들이 주도하고 있다.

국제해사기구의 선박 안전기준과 국제선급의 기자재 신뢰성 인증이 강화돼 국내 기업이 해외 시장에 진출하려면 핵심 조선해양기자재 부품의 신뢰성 인증이 필수적이다.

이런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조선해양산업의 핵심기술인 안전·신뢰성 분야의 기자재에 대한 연구개발과 시험인증을 위한 통합지원체계 구축이 필요해 울산시가 센터 건립에 나섰다.

시는 센터가 가동하면 조선해양기자재 산업의 경쟁력 강화로 생산유발 353억원, 부가가치 201억원 등의 경제적 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했다. 350명의 고용유발 효과도 전망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지역 국회의원들이 적극적으로 국비를 확보해 센터 건립비가 마련됐다"며 "위기에 처한 조선해양산업의 활력을 높이고 경쟁력 확보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leeyo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7.0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