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시, 도쿄·오사카에 투자유치단 파견
작성일
2017.12.06
조회수
147


(울산=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울산시는 5∼7일 일본 도쿄(東京)와 오사카(大阪)에 실무급 투자유치단을 파견해 외자유치에 나선다.

기업을 개별적으로 만나 투자 면담을 하고 자동차와 정밀화학 투자가를 대상으로 울산 투자유치 설명회도 연다.

5일에는 도쿄의 한 기업을 방문해 울산의 투자 환경을 소개하고 투자와 관련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한다.

6일에는 자동차와 화학산업이 발달한 오사카로 이동해 코트라(KOTRA) 오사카무역관과 공동으로 울산 투자유치설명회를 개최한다. 울산의 유망 투자입지를 소개하며 일본 투자가를 설득한다.

이어 국내 이엔에프테크놀로지와 2010년 합작투자(JV)로 한국에 진출한 모리타화학공업을 방문해 맞춤형 투자지원 방안을 제시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일본 투자유치단은 울산 투자에 관심이 있는 유망 투자가와 기업을 타깃으로 한 전략적 마케팅"이라며 "실제 투자유치로 이어지도록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울산시는 8일에는 부산시 기장군 힐튼호텔에서 주한유럽상공회의소(ECCK) 회원사를 초청해 투자유치 설명회를 열 계획이다. ECCK는 BMW와 BOSCH 등 330여 개 회원사가 소속되어 있으며, 서울과 부산에 사무소가 있다.

울산시의 외국인직접투자(신고기준) 실적은 올해 들어 11월 말 현재 5억396만 달러(13건)로 지난해 전체 2억7천300만 달러(9건)의 두 배에 달한다.

leeyo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7.1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