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시, 정부·공기업 참여 '신성장산업 육성펀드' 조성
작성일
2018.09.17
조회수
115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시는 정부와 지역 공기업이 참여하는 '신성장산업 육성펀드'를 조성해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펀드는 시가 신성장산업 분야 창업과 벤처기업 지원·육성 등을 위해 결성하는 것이다.

정부에서는 한국모태펀드가 출자하고, 지역을 대표하는 공기업인 한국동서발전과 울산항만공사가 민간 출자자로 참여한다. 현대기술투자는 펀드 운용을 맡는다.

펀드는 한국모태펀드 80억원, 울산시 30억원, 운용사와 공기업이 30억원을 각각 출자해 총 140억원 규모로 조성됐다.

펀드는 9년간 운영될 예정이다.

시는 이날 시청 시민홀에서 '울산-현대 신성장산업 육성펀드 결성식 및 투자설명회'를 열고 출자자와 운용사 간 상호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또 창업 기업과 창업 지원 기관을 초청해 펀드 운용 계획을 홍보했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이번 펀드를 통해 3D 프린팅, 바이오 메디컬, IT 융합, 에너지 등 분야에서 뛰어난 기술을 보유한 창업·벤처기업에 투자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면서 "창업 활성화와 성장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yongta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8.09.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