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2020년 울산경제자유구역 지정 신청…개발계획수립 용역
작성일
2018.11.20
조회수
118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가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위해 20일 개발계획수립 용역에 착수했다.

용역은 울산발전연구원이 맡는다.

시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는 최근 제2차 경제자유구역 기본계획(2018∼2027년)을 발표했고, 앞으로 경제자유구역을 기존 개발 및 외자 유치 중심에서 지역경제 혁신성장 중심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또 최상위 경제특구로서 국내외 기업 투자 확대와 일자리 창출 성과를 높인다는 방침이다.

울산시는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될 경우 개발사업 시행자에 대한 조세 부담금 감면, 국내외 투자기업에 대한 세제·자금 지원 등의 인센티브가 제공돼 투자 유치가 활성화할 것으로 전망한다.

울산시는 내년 10월까지 1년간 경제자유구역 개발계획을 수립하기로 했다.

이어 관계기관 협의, 의견 수렴을 거쳐 2020년 산업부에 경제자유구역을 신청할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자동차·조선 등 주력산업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울산이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되면 국제 비즈니스, 관광, 신산업 등 산업 전반에 대한 개발로 지역경제를 회복하고 과거 산업도시 명성을 되찾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경제자유구역은 외국인 투자기업 경영환경과 외국인 생활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조성된 지역이다.

산업·상업·물류·주거단지가 어우러진 복합개발 방식으로 조성된다.

2003년 인천, 부산·진해, 광양만권을 시작으로 황해, 대구·경북, 동해안, 충북 등 현재 7개 구역이 지정·운영 중이다.

you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8.1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