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조선업 경쟁력 다진다'…울산시, 로드맵 수립 착수
작성일
2019.03.06
조회수
91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울산시는 조선업 경기 침체를 극복하고 세계 최고 조선업 경쟁력을 확보하고자 로드맵(단계별 이행안) 수립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이날 시청 국제회의실에서 울산과학기술원과 울산테크노파크 등 8개 기관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래 조선산업 전략적 발전 로드맵 수립 간담회'를 열었다.

회의는 국내외 조선업 동향 보고, 울산시 정책 방향 제시, 관계기관의 신규 조선업 관련 사업 소개, 토의 등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올해 하반기 세계적 조선업 불황이 일부 해소될 것으로 예상하면서도, 회복기에 세계 선박 수주 경쟁이 어느 때보다 치열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 미래 조선산업이 스마트·친환경 선박 중심으로 재편됨에 따라 확고부동의 지위를 선점하기 위해서는 국가 차원의 포괄적 리더십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따라 시는 전략적인 조선업 발전을 위해 친환경 스마트 선박의 독보적 기술력 확보, 조선 중소기업 육성과 경쟁력 강화, 글로벌 위기 대처 능력 향상 등을 비전으로 삼아 단계별 이행안을 수립한다는 방침이다.

오는 4월 로드맵 수립 용역 착수와 함께 울산 미래 조선산업 비전 선포식을 열기로 했다.

또 10월 용역을 끝낸 뒤 관련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조선업 육성을 위한 전략적 정책 추진으로 산업 구조적 결함을 보완하고 미래 첨단 조선업 정책을 동시에 추진해 세계 최강 조선산업 수도 위상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hkm@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