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 중소기업 러시아·몽골서 수출상담회…계약 성과
작성일
2019.11.11
조회수
118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시는 '2019 독립국가연합 종합 시장개척단'을 파견한 결과 수출 상담 6천595만달러(766억원)와 계약 추진 1천645만달러(191억원)의 성과를 올렸다고 6일 밝혔다.

시가 중소기업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울산 코트라(KOTRA) 지원단과 공동 파견한 이번 시장개척단은 지난달 28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와 지난달 30일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수출 상담회를 개최했다.

상담회에는 자동차 도장 보호 필름 제조 기업인 애드위너와 커피 제조 기업인 씨엔에프코리아 등 지역 유망 기업 8개사가 참여했다.

상담회를 통해 애드위너는 블라디보스토크의 프리즈마(Prisma)사와 연간 60만달러(7억원)의 수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울란바토르의 엑스펠 몽골리아(Xpel Mongolia)사와 연간 25만달러(3억원) 상당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씨엔에프코리아는 울란바토르의 보사(Bosa)사와 연간 30만달러(3억5천만원) 상당의 수출 계약을 진행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상담회를 통해 신북방 지역 진출 계기가 마련됐다"며 "지역 기업의 수출 시장 다변화를 위해 시장 개척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yongta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1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