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 사회적경제기업 컨소시엄 육성 사업 3개 그룹 선정
작성일
2021.05.19
조회수
73


울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시 "기업 간 협업으로 사업 영역 확장, 새 도전 기대"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울산시는 '사회적경제기업 컨소시엄 구성·육성 사업'에 3개 그룹을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올해 처음 추진하는 이 사업은 시장경제 시스템에 취약한 사회적경제기업이 한계를 극복할 수 있도록 컨소시엄형 형태로 키우고자 마련됐다.

선정된 그룹은 '찬솔사회적협동조합·사회적협동조합 시민비앤에프', '이음공동체협동조합·백년숲사회적협동조합·주식회사 코끼리공장', '이음더하기·사회적협동조합 더불업' 등이다.

찬솔사회적협동조합은 사회적협동조합 시민비앤에프와 협업해 건강 간식 개발·판매로 발달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사업을 진행한다.

이음공동체협동조합은 백년숲사회적협동조합에서 잔여 목재를 공급받아 친환경 목재 장난감을 제작하고, 주식회사 코끼리공장이 한국 아동학회와 협력해 아동의 정서발달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장난감을 유통 판매한다.

이음더하기는 사회적협동조합 더불업에서 라이브상거래에 적합한 울산 사회적경제기업 소상공인을 소개받아 이들에게 라이브커머스 전문가 양성 교육을 진행하고, 판매 전용 라이브 플랫폼을 구축한다.

11월까지 컨소시엄사업이 진행되며, 주관사인 울산사회적경제지원센터가 중간 평가, 자문 등을 통해 지원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사회적경제기업 간 협업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새로운 도전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cant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1.0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