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시, 내년부터 4천900억 투입 '산단 대개조' 사업 추진
작성일
2022.01.03
조회수
44


울산시청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제조업 스마트화·친환경화로 일자리 창출·기업 유치 목표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시는 내년부터 '산업단지 대개조'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산단 대개조 사업은 전통 제조업 중심의 노후 산업단지를 산업 환경 변화에 맞게 지역 산업 혁신 거점으로 전환하는 지역 일자리 창출 사업이다.

광역지자체가 주력 산업 고도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산단 혁신 계획을 수립해 제출하면, 정부가 평가와 사업 보완을 통해 추진 지역을 선정하고 3년간 관련 예산을 집중적으로 투자한다.

울산의 산단 대개조 사업은 수소전기·자율주행차 산업 육성과 친환경 에너지 전환, 에너지 순환 기반 구축 등 에코 모빌리티 혁신 스마트 클러스터 조성을 중심으로 추진된다.

또 27개 세부 사업을 진행하게 된다.

미포국가산단을 거점 단지로 삼고, 테크노일반산단과 매곡일반산단, 친환경자동차벨트와 연계하게 된다.

시는 이 사업에 2022년부터 2024년까지 3년간 국비 2천400억원, 시비 800억원 등 총 4천900억원을 투입한다.

일자리 4천여 개 창출과 모빌리티 기업 70여 개 유치 등을 목표로 한다.

시는 4월 산단 대개조 사업 준비 계획을 수립하고 실무회의 개최, 거버넌스 구성, 내년 1차연도 국비 확보, 2차에 걸친 중앙 컨설팅을 거쳐 사업 계획을 보완하는 등 사업 준비를 해 왔다.

또 인공지능 기반 중량화물이동체 플랫폼 실증 70억원, 고용 안정 선제 대응 패키지 지원 66억원, 스마트 제조 고급 인력 양성 60억원 등 1차연도 12개 사업을 위한 국비 372억원도 확보했다.

시 관계자는 "사업이 본격 추진되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첨단 산업으로의 전환을 촉진하고,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yongta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1.1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