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대 '산학협력위' 출범으로 R&D사업 확대
작성일
2011.04.11
조회수
261
제목 없음

연합뉴스에 따르면,

   울산대학교가 산학협력추진위원회를 출범하고 R&D사업을 확대키로 했다.

   울산대는 신성장동력산업에 필요한 인재를 제때 공급하고 지식기반 고도기술산업을 지원하고자 대외협력 역량을 강화한 산학협력추진위를 구성한다고 9일 밝혔다.

   이 추진위는 연간 750억원(2010년 현재) 수준인 울산대의 R&D사업을 2015년 1천300억원, 2020년 2천억원 규모로 늘려 울산대를 전국대학 순위 10위권 수준으로 성장시키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추진위는 사업유치와 대외협력 역량을 높이기 위해 주봉현 전 울산시 경제부시장을 영입하고 주요 기관과 산업부분별 대표자 등 위원 21명을 위촉해 정부예산 확보에 주력할 계획이다.

   또 산학협력을 확대ㆍ강화하고자 사업에 참여하는 참여기관과 수행자에게 인센티브 지원을 강화하는 종합대책을 수립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울산대가 전국 대학 가운데 유일하게 도입한 '산업계 출신 전문가의 전임교수 영입제도'를 확대할 방침이다.

   울산대는 올해의 주요한 R&D 추진 대상으로 △지역녹색성장을 위한 해외우수기관 유치사업(50억원 규모) △산학융합지구조성사업(270억원 규모)을 정부에 신청 중이며 △무탄소기술시범도시조성사업(1천500억원 규모) △산학협력선도대학육성사업(1천900억원 규모) △전기차사업(1천500억원 규모)을 신청할 예정이다.

   추진위 출범식은 11일 오전 울산대 행정본관 교무회의실에서 열린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1.0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