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에 해상 풍력발전단지 건설 추진
작성일
2013.03.21
조회수
224

연합뉴스에 따르면,

울산에 해상 풍력발전단지 건설이 추진된다.

울산 북구는 SK건설과 한국전력기술㈜이 정자 앞바다에 196㎿급 풍력발전단지 건설 사업을 최근 제안했다고 7일 밝혔다.

두 업체가 컨소시엄을 구성해 제안한 사업은 북구 정자 앞 2.5㎞ 해상, 수심 40m 지역에 7㎿ 풍력발전기 28기를 설치하는 것이다.

SK건설은 지난해 하반기 동남권 해안가에서 바람의 양, 속도, 지속 시간, 밀도 등 기초자료를 수집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정자 앞바다를 사업의 최적합지로 판단했다.

SK건설과 한국전력기술은 이달 안에 정자해변에 기상관측탑과 해상정보 수집 장비를 각각 1기 설치하고 정확한 바람 정보를 수집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타당성 조사와 설계를 거쳐 2015년 착공, 2017년 상업운전을 시작해 25년간 운영할 계획이다.

총 건설비는 8천억원으로 추산하고 있다.

북구는 어민들이 어획량 감소 등을 이유로 반대할 수 있기 때문에 주민설명회를 열어 의견을 듣고 사업 추진 방향을 결정할 방침이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3.0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