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 북구-터키 이즈미트시 자매결연
작성일
2013.11.07
조회수
216

울산 북구청이 터키 이즈미트(Izmit)시와 자매결연했다.

more

윤종오 북구청장과 북구의회 윤치용 의장 등 방문단은 현지시각으로 4일 이즈미트시 시장실에서 네브자트 도으안 시장과 두 도시간 국제교류 활성화를 위한 자매결연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두 도시로는 경제와 문화 등 다방면에 걸쳐 국제교류를 추진하게 되며, 시민사회단체 등의 민간교류 활성화도 적극 협력한다.

북구는 지난 1일 윤종오 구청장을 중심으로 5박 7일간의 일정으로 터키를 방문중이며, 자매결연뿐 아니라 문화 및 복지시설, 그리고 이 지역에 진출해 있는 우리 기업을 둘러볼 예정이다.

이즈미트시는 터키 북서부 코자엘리주에 면적은 3524㎢이며 인구는 29만명이다.

터키 제지산업의 중심지이자 가장 큰 정유공장이 있고 시멘트와 인산비료, 석유화학제품 등의 산업이 발달해 있다.

최근 급속한 산업화와 교통요충지로 떠오르면서 세계적인 기업들로부터 투자가 잇따르는 등 발전 가능성이 높은 도시다.

우리 기업으로는 연 3만대 규모의 현대자동차 터키법인 공장과 포스코 스테인리스 냉연공장이 진출해 있다.

윤종오 구청장은 "터키의 대표적 자동차 도시인 이즈미트시와의 자매결연으로 두 도시 간의 상생발전이 기대된다"며 "경제와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뿐 아니라, 민간교류 활성화에도 적극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3.1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