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울산항 8월 물동량 전년대비 7.4%↑
작성일
2015.09.25
조회수
152

울산항만공사(UPA·사장 강종열)는 지난달 울산항에서 처리한 항만물동량이 총 1585만t으로 집계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달에 비해 7.4%(109만t) 증가한 수치다.

유형별로는 수입화물 866만t(전년동월 대비 8.2%↑), 수출화물 544만t(6.8%↑), 연안화물 162만t(8.1%↑), 환적화물 12만t(22.9%↓)이 각각 처리됐다.

울산항의 주력 화물인 액체화물은 1297만t(4.4%↑)이 처리돼 전체 물동량의 81.8%를 차지했다.

품목별로는 액체화물에서 원유 수입량, 석유정제품 수출, 화학공업생산품 수출이 전년동월 대비 각각 5.8%, 3.2%, 1.0% 증가했다.

컨테이너 화물은 2만9266TEU(20피트 길이 컨테이너 1개)를 처리한 것으로 나타나 전년동월 대비 4.4%(1351TEU) 감소했다.

물동량을 가늠할 수 있는 외항선의 울산항 입항은 964척으로 전년 동월 대비 0.8%(8척) 감소했으나 외항선 입항 총 t수는 1608만9000t으로 7.0%(104만6000t) 증가했다.

UPA 관계자는 "지난해 유가 급락에 따른 기저효과가 크게 작용하면서 액체 물동량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며 "국제유가와 정제마진, 원자재 가격 등을 모니터링해 향후 물동량 방향성과 개선 여부를 지속적으로 파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5.09.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