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강원도-동해안권 시·도, 동남아 관광객 유치 협력 나서
작성일
2016.04.08
조회수
466


강원도가 부산, 울산, 경북 등 동해안권 시·도와 합동으로 동남아시아 관광객 확대 유치를 위한 홍보활동에 나선다.

6일 도에 따르면 동해안권 4개 시·도(강원, 부산, 울산, 경북) 관광협력체인 '동해안권관광진흥협의회'는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를 방문해 현지 여행사와 언론, 개별관광객 등을 대상으로 마케팅 활동에 나선다.

이번 행사는 '동해안권관광진흥협의회'가 한국관광공사 자카르타지사와 공동으로 4월8~10일까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리는 '2016 Korea Festival(자카르타 한국관광문화대전)'과 연계 추진된다.

행사는 ▲개별관광객 대상 홍보부스 운영 ▲인도네시아 여행사 대상 관광설명회 ▲4개 시·도 관광상품 판매 주요 여행사 방문 판촉활동(세일즈콜) 등으로 구성된다.

협의회는 7일 인도네시아 아웃바운드 여행사 중 회원 시·도 상품을 가장 많이 판매하는 4개 여행사를 직접 방문해 주요 관광자원과 인센티브를 설명하고 4개 시·도 연계 공동상품 구성을 협의한다.

8일에는 관광설명회를 열고 인도네시아 주요 아웃바운드 여행사와 국내 인바운드 여행사의 자카르타 출장소 등 100여명을 대상으로 우수한 관광자원, 각종 축제, 체험 이벤트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8~10일까지 롯데쇼핑몰에 협의회 홍보부스를 설치하고 주말 쇼핑객을 대상으로 동해안권의 아름다움을 소개한다.

이 행사에서는 한국관광공사 자카르타지사가 기획한 넌버벌(non-verbal) 퍼포먼스, 태권도 시범, K-Pop 댄스 경연대회, 한복 입고 사진찍기 행사 등 자카르타 현지 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들이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협의회는 향후 이번 마케팅 활동을 바탕으로 상품 구성에 관심을 보이는 여행사 관계자들을 동해안으로 초청해 팸투어를 개최하는 등 실질적인 관광상품 구성에 나설 계획이다.

'동해안권관광진흥협의회'는 지난 2004년 동해안 4개 시·도의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공동협력을 목적으로 설립되어 매년 윤번제로 주관 지자체를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는 강원도가 주관하고 있다.

동해안권 홍보단장을 맡은 전창준 도 관광마케팅과장은 "이번 공동 마케팅은 관광 활성화를 위한 광역적 협력의 좋은 사례로, 동남아시아의 최대 관광시장인 인도네시아를 대상으로 한국의 아름다운 동해안을 홍보해 서울·제주 등 일부지역에 편중된 동남아 관광객을 동해안 지역에 유치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6.0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