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횡성군, 기업하기 좋은 환경조성을 위한 토론회 개최
작성일
2017.02.13
조회수
218


강원 횡성군은 8일 군청 회의실에서 '경제활동친화성 T/F팀' 17명을 대상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조성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대한상공회의소 규제혁신팀 박광열연구원이 참석해 2016년 횡성군의 전국규제지도 측정 결과를 분석하고 기업하기 좋은 환경조성을 위한 규제개혁 추진 방향 등을 컨설팅을 한다.

횡성군은 지난해 폐수종말처리시설 방류수 수질 협의기준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해 산업단지 입주기업의 부담을 절감하는 방안을 마련했다.

또 고용인원 1000명 이상, 5000억원 이상의 중대 규모 투자기업에 대해서는 운송비용에 대한 물류보조금 지원 등 최대 300억원의 보조금을 지원하는「기업 및 투자유치 촉진 조례·규칙」을 개정해 대기업을 유치하기 위한 전력을 펼쳤다.

이어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한 규제개선 및 지원방안 마련에 전력을 기울인 결과 횡성군은 전국 228개 지방자치단체의 규제 환경을 분석한 지난해 '전국규제지도' 경제활동친화성 분야에서 강원도 1위로 선정됐다.

횡성군은 강원도에서 가장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갖춘 지역으로 발표되는 등 강원도에서 유치한 기업의 37%에 달하는 16곳을 유치하는 저력을 발휘했다.

김상호 부군수는 "이번 토론회를 통해 기업유치를 저해하는 규제를 개선하고 기업하기 좋은 환경조성을 위한 방안을 마련하여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7.0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