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대한민국 장류 1번지로" 영월군, 융복합산업 본격 육성
작성일
2019.01.10
조회수
85

(영월=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강원 영월군이 장류 산업 육성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영월군은 농림축산식품부 선정 2018년 6차 산업화 지구조성사업의 장류 융복합산업지구다.

장류 융복합산업지구에는 2018∼2020년 3년간 30억4천만원이 지원된다.

영월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역 주요 농산물 중 하나인 콩을 재료로 한 장류를 지역 대표 브랜드로 육성할 계획이다.

주요사업은 마을기업 육성, 기반시설 확충, 사무국 운영, 품질 표준화, 브랜드화, 가공식품·체험 관광프로그램 개발, 시장 개척 등이다.

영월군의 콩 재배면적은 1천100ha이고, 연간 생산량은 2천200t이다.

현재 참여 기업 모집이 마무리된 상태다.

영월군 관계자는 9일 "이달 중 영월군, 영월농협, 참여 마을기업 간 협약과 함께 영월을 대한민국 장류 1번지로 만들기 위한 사업 추진을 본격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byh@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9.0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