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삼척시, 4년간 7만8894명 일자리 창출 목표
작성일
2019.01.21
조회수
86

강원 삼척시는 ‘7만8894명 일자리 창출, 고용률 58.5% 달성’을 목표로 하는 ‘민선7기 일자리대책 종합계획’을 발표했다.

10일 삼척시에 따르면 ‘원하는, 더 좋은, 일자리 Pool 확대 일자리 명품도시 삼척’을 비전으로 올해부터 4년간 9대 핵심전략, 25개 실천과제로 7만8894명의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한 다양한 시책을 추진한다.

9대 핵심전략은 청년일자리 활성화 및 생태계구축, 복합에너지 거점도시 구축, 산림자원 산업화 지원, 6차산업을 통한 부가가치 창출, 문화예술 관광벨트 구축, 사회복지형 일자리 지원, 사회적 경제 생태계 구축, 취약계층 일자리 추진, 지역기반 활성화 추진으로 설정했다.

시는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158명), 삼척중앙시장 청년몰 조성(40명) 등 청년일자리 활성화를 위한 생태계를 구축하고, 노인일자리 확대 추진(1만4000명) 등 사회복지형 일자리 사업, 취약계층 맞춤형 일자리(2400명)와 인재양성사업(40명)도 추진해 청년실업 해소와 서민경제 안정에 집중한다.

특히 시는 나릿골 감성마을조성 등 50억원 규모의 6차산업을 통한 부가가치 창출과 566억7000만원 규모의 문화예술관광벨트 구축을 위한 이사부 역사문화창조사업, 성내․정라지구 도시재생사업 등 공약사항과 연계한 일자리 인프라 구축에도 나설 계획이다.

또 시는 복합에너지 거점도시 구축으로 지역 내 발전소 건설과 관련해 5만7364명의 민간 일자리 창출로 미래를 선도할 성장 동력 산업기반을 조성해 상생협력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

시 관계자는 “지역특성을 반영한 연차별 세부계획을 수립하여 시민 중심의 행복한 삼척을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19.0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