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인제군, 세계적 자동차경주대회 '르망시리즈' 유치
작성일
2012.10.31
조회수
291
제목 없음

연합뉴스에 따르면,

강원 인제군이 세계적 자동차경주대회인 '2013 아시아 르망 시리즈'를 유치에 성공했다.

   인제군은 중국 상하이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2013 아시아 르망 시리즈'를 주관하는 ACO(Automobile Club de L'Ouest)와 지난 27일(한국시간) 조인식을 하고 내년 8월 4라운드 경기를 열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장소는 내년 5월 개장하는 국제 서킷 인제 오토피아다.

   24시간을 쉬지 않고 달리는 르망 24레이스로 유명한 르망 시리즈가 한국에서 열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시안 르망 시리즈는 중국과 일본, 인도네시아 등에서 6차례 열린다. 내년 아시아 시장 공략을 위해 창 '아시안 르망 시리즈'의 개최지로 한국을 낙점했다.

   인제 오토피아는 이번 르망 시리즈 유치를 계기로 국내 모터스포츠의 메카로 자리를 잡게 됐다. 일본 슈퍼 포뮬러 등의 대회도 유치할 예정이다.

   또 전남 영암 F1 대회가 세계 최고의 자동차 대회임에도 한국 선수가 없어 국내 관심이 떨어진다는 지적을 감안, 국내 선수들을 출전시키는 방안을 적극 검토 중이다.

   양치호 인제 오토피아 대표이사는 "4~5개 대회가 열리게 되는데, 본 대회가 힘들다면 서포트 레이스라도 한국 선수 1명 이상은 내보낼 생각"이라며 "한국 선수가 나서면 아무래도 국내 팬들의 호응도 좋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인제군의 한 관계자는 "대회를 8월로 준비한 것은 방학 시즌을 겨냥한 것"이라며 "캠핑과 래프팅과 번지 점프 등의 기반 시설은 이미 갖춰졌고 바다도 가까워 모터스포츠는 물론 다양한 모험스포츠를 즐길 수 있다"고 말했다.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2.1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