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행사

  • Home
  • 소식
  • 뉴스·행사
강원도 미래주도형 농업·농촌 신모델 구축에 7천억 투자
작성일
2020.02.24
조회수
318



농어업인 수당 하반기 지급…중앙부처 합동 ASF 상황실 가동

(춘천=연합뉴스) 임보연 기자 = 강원도가 농촌인구 감소 등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변화에 대응하고 지속 가능한 농업·농촌 유지를 위한 신모델 구축에 나선다.

도는 20일 미래주도형 농업·농촌 육성을 위해 6대 전략 20개 주요 과제에 7천100억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을 내놓았다.

우선 4차산업혁명 주도 미래전문농업인 육성과 농촌복지 강화에 802억원을 투자해 미래농업 성장동력을 확보한다.

청년농·승계농 영농정착지원에 25억원을 투자하는 것을 비롯해 여성 농업인 복지바우처를 12만원에서 20만원으로 확대하고 외국인 계절 근로자 1천700명을 도입한다.

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 스마트농업 확산 및 농업경영 안정에 3천277억원을 투자해 미래 신성장 산업을 육성한다.

지역특화 임대형 스마트팜(150억원), 스마트축산 ICT시범 단지(48억원), 수출첨단ICT단지(8억원)를 조성한다

쌀·밭·조건불리·경관·친환경직불제를 공익직불제로 개편하고 강원도 농어업인수당을 지원한다.

농어업인수당은 730억원(도 50%, 시군 50%)을 투자하며, 제1회 추가경정예산이 확정되는 5월부터 홍보 및 신청을 받아 이르면 하반기에 지급할 예정이다.

가축질병 청정화 및 축산물 안전관리 강화에도 700억원을 투자한다.

9개소에 53억원을 들여 거점세척 소독시설을 설치하고 235개소에 133억원을 투자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등 각종 질병 상시 방역체계를 구축한다.

특히 도에 환경부와 농림축산식품부, 국방부, 행정안전부 등 중앙부처와 합동 ASF 현장상황실을 한시적으로 운영하는 등 방역체계를 갖춘다.

산지 저장시설 및 저온저장고, 농산물 직거래 택배비 지원, 지역농산물 선순환 공급체계 구축 등 농식품유통혁신 및 수급 안정에 1천20억원을 투자한다.

농가소득 행복농촌건설을 위해 591억원을 들여 주민참여형 행복한 농촌공간조성, 기업형새농촌 마을만들기, 융복합산업 클러스터를 조성한다.

축산업혁신성장을 위해 한우 품질 고급화, 폭염 등 재해대비 축산시설개선, 가축분뇨 악취 저감, 동물복지형 스마트 축산 실현 등에 710억원을 투자한다.

limb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0.0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