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Invest Korea

검색
통합검색
※ 아래 버튼을 클릭하시면 맞춤정보 검색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맞춤정보 검색 서비스 바로가기

IK소식

  • Home
  • IK소개
  • 공지·홍보
  • IK소식
떠오르는 유럽 전기차 배터리 시장을 잡아라
작성일
2021.04.20
조회수
216

KOTRA, 독일 P3 그룹과 협업으로 ‘한·유럽 배터리 데이’ 열어
EU는 배터리 시장의 격전장... “기술력 품은 K배터리 진출 확대 필요”


KOTRA(사장 권평오)가 폭발적인 성장이 예상되는 유럽 전기차 배터리 시장에 우리 기업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이달 20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한-유럽 배터리 데이’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전기차 배터리 시장 현황과 미래 기술을 주제로 한 웨비나(웹 세미나) 및 일대일(1:1) 화상 상담회가 열린다.

기후변화 및 친환경 보조금 정책으로 유망 전기차 시장으로 떠오른 유럽연합(EU)은 IPCEI* 배터리 프로젝트 등에 60억 유로를 투입해 2030년까지 전 세계 배터리의 30%를 생산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힌 바 있다.
* IPCEI(Important Projects of Common European Interest·유럽 공동이익 프로젝트) : EU가 역외국에 대한 의존도를 줄이고, 공급망 자율성 확보를 위해 회원국 공통관심 분야를 정해 추진하는 산업 육성 프로젝트

자동차회사 BMW와 아우디 등을 비롯한 국내외 기업 관계자 450여명이 참여하는 웨비나는 독일 P3 그룹*의 소재·장비 개발 트렌드 및 현지화 유의점을 주제로 20일부터 이틀간 진행된다.
* P3그룹: 독일 완성차 기업과 부품업체 대상 제품 기술개발, 실증테스트, 맞춤형 전략 컨설팅을 제공하는 독일 엔지니어링 기업(연 매출 35억 유로, 직원 수 1천명)

오는 26일부터 2주간 열리는 일대일 화상 상담회에는 한국 배터리 소부장 분야 중소·중견 기업 40개사와 크로아티아 전기차 제조업체 리막(Rimac), 독일 전기전자 기업 지멘스(Siemens) 등 유럽 주요 기업 40개사가 참가한다.

독일의 BMW 구매 총괄 담당자는 “기술 잠재력이 큰 한국기업과의 협력에 큰 관심을 가지고 있다”며 이번 상담회 참가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배터리용 전해액을 생산하는 국내기업 A사는 “이번 행사가 폭발적으로 커가는 유럽 시장에서 유망한 글로벌 기업들을 만나 자사의 제품을 소개하고 네트워킹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길범 KOTRA 유럽지역본부장은 “유럽에서는 현재 독일 폴크스바겐(Volkswagen), 영국의 브리티시볼트(Britishvolt) 등이 20개가 넘는 배터리 공장 증설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며 “우리 기업이 유럽의 새로운 가치사슬 구성이 완료되기 전 현지화 투자 및 진출 기회를 우리 기업에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출처 : KOTRA (2021.04.20)

메타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