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Invest Korea

검색
통합검색
※ 아래 버튼을 클릭하시면 맞춤정보 검색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맞춤정보 검색 서비스 바로가기

투자뉴스

  • Home
  • 정보센터
  • 투자뉴스
한국 화장품 이란수출 활발해질 듯…제조소 현장실사 면제
작성일
2016.05.09
조회수
1084


(서울=연합뉴스) 김병규 기자 = 이란에 화장품을 수출하는 한국 업체는 올해 말부터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일정 수준 이상의 관리 수준을 인정받으면 이란 정부의 현장 실사를 받지 않아도 된다.

식약처는 최근 이란 정부와 실무협의회를 열어 이같이 합의했다고 9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한국 화장품 회사가 우리 정부로부터 우수화장품 제조소 혹은 품질관리기준(GMP) 제조소로 인정받으면 이란의 식약청이 현지 실사를 면제해주기로 했다.

식약처는 현장 실사 면제 조치로 한국 화장품의 이란수출이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했다.

이란 당국은 그동안 한국 화장품을 수입할 때 미국이나 유럽에서 판매되고 있음을 입증하는 서류를 요구했지만, 앞으로는 한국 내의 '자유판매증명서'만 첨부하면 되도록 편의를 봐주기로 했다.

양국은 또 이란 내에 한국 화장품을 전시·판매하는 '화장품 홍보관'을 설립하기로 했다.

현재는 전자부품으로 분류돼 병원에서 사용이 제한되는 '의료영상 획득장치'를 의료기기로 관리될 수 있도록 하고 한국의 식품과 의료제품이 이란 규제기관에 신속하게 등록되도록 하는 방안도 마련하기로 했다.

bkkim@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6.05.09)
메타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