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Invest Korea

검색
통합검색
※ 아래 버튼을 클릭하시면 맞춤정보 검색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맞춤정보 검색 서비스 바로가기

투자뉴스

  • Home
  • 정보센터
  • 투자뉴스
기아차 멕시코 공장 양산 돌입…"올해 10만여대 생산"
작성일
2016.05.16
조회수
1001

착공 후 1년7개월여 만에 가동…향후 30만대까지 확대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기아자동차 멕시코 공장이 2014년 10월 착공한 지 1년 7개월여 만에 양산을 시작했다.

기아차는 멕시코 누에보레온주 페스케리아 시에 있는 멕시코 공장에서 16일(현지시간)부터 준중형급 세단인 K3(현지명 포르테) 생산을 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멕시코 공장은 미국, 중국, 슬로바키아에 이은 기아차의 4번째 해외 생산거점이다.

착공 후 양산까지 10억 달러(약 1조1천200억 원)가량이 투입됐으며 335만㎡ 부지에 프레스 공장, 차체 공장, 도장 공장, 의장 공장 등을 갖췄다.

완성차 생산라인과 인접한 165만㎡ 규모 부지에 협력사들이 위치해 생산라인 집적에 따른 시너지 효과도 기대되고 있다.

기아차는 멕시코 공장에서 양산 첫해인 올해 10만여 대를 생산하고 향후 30만대까지 생산량을 늘릴 계획을 하고 있다.

차종은 K3를 우선 생산하고, 향후에 추가 차종을 투입하는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30만대 생산 규모의 멕시코 공장 완공으로 기아차는 국내 163만대, 해외(중국 포함) 186만대 등 총 349만대의 글로벌 생산 능력을 갖추게 됐다.

기아차는 이번 멕시코 공장 양산을 기점으로 북미와 중남미 다수 국가에 무관세 판매가 가능해진 점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중남미 시장에서의 판매 확대와 함께 북미 시장에 대한 공세를 강화할 방침이다.

기아차 멕시코 공장 관계자는 "멕시코 공장 가동은 기아차의 북미와 중남미 시장 공략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penpia21@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6.05.16)
메타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