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Invest Korea

검색
통합검색
※ 아래 버튼을 클릭하시면 맞춤정보 검색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맞춤정보 검색 서비스 바로가기

투자뉴스

  • Home
  • 정보센터
  • 투자뉴스
1~4월 농식품수출 '역대 최대'…對中수출 회복 '뚜렷'
작성일
2018.05.16
조회수
758


4월 수출도 최대…신선 농식품 수출 29%↑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신선 농산물 수출 호조와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사태 극복에 힘입어 농식품 수출이 역대 최대로 늘어났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1~4월 농식품 수출액이 22억4천300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천만 달러(2.7%)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농식품 수출 실적 집계 이후 최대 규모다.

지난달 수출액도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8.7% 늘어난 5억9천만 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농식품부는 신선 농산물 수출이 대폭 증가하고 아세안 시장에서 수출 호조가 이어진 데다 중국 시장이 회복세를 보인 결과로 풀이했다. 시장 다변화를 위한 정부 지원 사업도 효과를 봤다.

신선 농식품 수출액은 4억2천100만 달러로 29% 증가했다. 이 중에서도 인삼류(39%)와 과실류(25%)의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아세안 시장은 4억7천400만 달러 수출액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8.6% 증가하며 제1의 농식품 수출 시장이 됐다.

중국 시장은 수출액이 지난해 사드 사태 이후 감소세를 보이다가 지난달의 경우 작년 4월보다 30% 증가한 8천500만 달러로 회복세를 보였다. 1∼4월 누적 수출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5.5% 감소해 작년 두 자릿수 감소율과 비교하면 감소폭이 한층 줄어들었다.

농식품부는 유커(遊客·중국인 관광객) 내한 허용 등 한국 상품 소비심리 회복과 조제분유·유자차·생우유 등 주요 품목 실적 반등을 대(對)중국 수출 회복세의 주요 요인으로 분석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신선 농산물 수출 증가 추세가 유지되도록 시장 개척 활동을 지원하고 현지 물류 시스템을 개선하는 등 수출 인프라 구축에 정책적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josh@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8.05.16)

메타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