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Invest Korea

검색
통합검색
※ 아래 버튼을 클릭하시면 맞춤정보 검색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맞춤정보 검색 서비스 바로가기

투자뉴스

  • Home
  • 정보센터
  • 투자뉴스
한국 스타트업, 인도 진출…200만 달러 계약 맺어
작성일
2018.07.12
조회수
553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한국의 스타트업이 인도 현지에서 수출 등 200만 달러 규모의 계약을 수주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9일 인도 뉴델리에서 '한국과 인도 스타트업 계약체결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의 인도순방 공식행사인 '한국과 인도 비즈니스 포럼' 부대 행사로 열린 이번 행사에서 수출, 투자, 공동연구 계약 등 모두 200만 달러 규모의 5건 계약이 이뤄졌다.

세계 첫 양방향 거리측정이 가능한 레이저측정기를 개발한 맥파이테크는 인도 산업 장비 유통업체(Spectrum Automation)와 134만 달러 규모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척추 수술 보형재를 개발·생산하는 강앤박메디컬도 인도 의료용품 업체(Myovatec Surgical Systems)와 10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수주했다.

인도 진출 스타트업인 밸런스히어로는 모바일 핀테크 시장 진출을 위해 인도 대형은행(ICICI)과 투자유치 계약을 맺었다.

인도 출신 판카즈 아그르왈 대표가 삼성전자 사내벤처로 창업한 태그하이브는 인도 교육재단(Pratham Foundation)과 교실용 수업지원 도구 공동연구를 위한 계약을, 극장·가정용 4D 시스템을 개발한 포리얼은 인도 전자회사(Pulz Electronics)와 수출 양해각서(MOU)를 각각 체결했다.

창업진흥원도 인도 현지 엑셀러레이터(GAIN)와 한-인도 스타트업 교류·협력에 관한 MOU를 맺어 한국 스타트업의 인도 진출이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중기부는 기대했다.

중기부는 또 10일 중소기업진흥공단, 인도 중소기업공사 공동 주관으로 '한-인도 스타트업 포럼'도 개최하기로 했다.

양국 스타트업과 관계자들이 성공사례와 육성정책을 공유하고, 한국 스타트업과 인도기업의 사업 매칭 상담회도 할 계획이다.

홍종학 장관은 "인도는 젊고 유능한 정보기술(IT) 인재가 많아 스타트업 성공 가능성이 크다"며 "우리 스타트업이 인도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자유롭게 교류, 협력할 수 있는 '코리아 스타트업 타운'을 만드는 방안도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indig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배포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18.07.09)

메타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