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Invest Korea

검색
통합검색
※ 아래 버튼을 클릭하시면 맞춤정보 검색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맞춤정보 검색 서비스 바로가기

투자뉴스

  • Home
  • 정보센터
  • 투자뉴스
"K바이오, 코로나19에도 수출액 54%↑…첫 100억달러 돌파"
작성일
2021.01.15
조회수
124


기술수출 총 16건…사상 첫 10조원 돌파 
자동차·반도체 등과 함께 10대 수출 품목에 진입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한국바이오협회는 지난해 국내 바이오·헬스 분야 수출액이 전년도보다 약 54% 증가하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건재했다고 12일 밝혔다.

숫자로 보는 K-BIO

숫자로 보는 K-BIO [한국바이오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처음으로 100억달러를 넘어선 수치로, 전년도인 2019년 약 9조8천500억원(91억달러)보다 약 54.4% 증가했다.

이로써 바이오 헬스 분야는 처음으로 자동차, 반도체 등과 함께 10대 수출 품목에 진입했다.

전체 품목의 연간 수출 총액에서 차지하는 비중 또한 1.6%에서 2.7%로 증가했다.

특히 주력 수출 품목으로 부상한 국산 코로나19 진단키트는 지난해 전 세계 170여개국에 수출됐다. 지난해 9월부터는 4개월 연속 수출 최고치를 경신했다.

국내 제약·바이오 기업들의 기술수출은 총 16건을 기록해 사상 첫 10조원을 돌파했으며, 제약바이오기업은 총 24개사가 상장됐다.

오기환 한국바이오협회 전무는 "작년 국내 바이오헬스산업은 진단키트, 바이오시밀러, 바이오의약품 위탁생산 등으로 해외에서 그 어느 때보다 주목을 많이 받은 한 해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1.01.12)

메타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