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Invest Korea

검색

투자뉴스

  • Home
  • 정보센터
  • 투자뉴스
혁신도시 공공기관들, 올해 지역발전 사업 3천353건 추진
작성일
2021.05.04
조회수
1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올 한해 전국 10개 혁신도시로 이전한 공공기관들이 지역인재 채용, 주민지원 사업 등 총 3천353건의 지역발전 사업을 벌일 예정이다.

3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혁신도시로 이전한 152개 공공기관들이 올해 지역발전계획을 확정했다. 이들은 이를 통해 지역인재를 위한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기여할 계획이다.

혁신도시법에 따라 이전 공공기관은 관할 지자체장과 협의해 매년 지역발전 계획을 수립·시행해야 한다.

이들이 수립한 3천353건의 사업 중 '지역산업 육성'(43.1%)과 지역물품 구매 등 '지역경제 기여'(36.6%) 등 투자 계획이 다수 포함돼 있다.

부산 혁신도시에서는 한국자산관리공사가 옛 동남통계청사 건물을 리모델링해 해양·영상·게임 등 부산 특화산업 육성을 위한 청년창업 허브로 조성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대구 혁신도시에선 한국가스공사[036460]가 천연가스, 수소 등 친환경 에너지 산업을 중심으로 지역활성화를 추진하기 위해 그린에너지 캠퍼스 구축 사업을 벌인다.

광주에선 한국전력공사가 에너지밸리 기업 기술이전 및 연구개발(R&D), 판로개척, 인력양성 등을 지원하는 에너지 밸리를 조성하고, 울산에서는 한국석유공사가 동해가스전 플랫폼을 재활용해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단지 등 친환경 융합클러스터를 조성한다.

충북 혁신도시에선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스마트 교육환경을 구축하고 5G 교육콘텐츠를 개발하는 K-스마트 교육시범도시 구축을 지원하고, 전북에선 국민연금공단이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금융 빅데이터 수집·가공, 금융 인력 양성을 지원할 예정이다.

국토부는 혁신도시별 공공기관 주도 10대 협업과제와 공공기관 중점 확산 우수과제를 선정해 공공기관이 혁신도시 발전을 선도하도록 하고, 그 결과를 올해부터 경영평가에 반영할 예정이다.

권대철 혁신도시발전추진단 부단장은 "이전 공공기관들의 지역발전 계획이 목표대로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제도적, 재정적 지원 방안 등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banana@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1.05.03)

메타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