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Invest Korea

검색
통합검색
※ 아래 버튼을 클릭하시면 맞춤정보 검색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맞춤정보 검색 서비스 바로가기

투자뉴스

  • Home
  • 정보센터
  • 투자뉴스
스페인 기업, 한국 재생에너지 사업에 2억달러 투자키로(종합)
작성일
2021.06.17
조회수
132


비즈니스 서밋에서 기념촬영하는 문 대통령
(마드리드[스페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스페인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6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상공회의소에서 열린 한-스페인 그린 디지털 비즈니스 서밋에 참석, 페드로 산체스 총리(앞줄 왼쪽 세번째),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오른쪽), 박용만 경협위원장(앞줄 오른쪽 두번째) 등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1.6.16 jjaeck9@yna.co.kr



오션윈즈·EDPR 각 1억달러 투자…양국 '그린협력' 확대
GS에너지, 스페인 최대 전력기업과 재생에너지 사업 공동 추진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김영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의 스페인 국빈방문을 계기로 스페인 재생에너지 기업이 우리나라에 총 2억달러(약 2천200억원)를 투자하기로 했다.

한·스페인 양국 대표 에너지 기업은 재생에너지 분야 합작법인을 설립해 공동 사업에 나선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문 대통령의 이번 스페인 국빈방문을 계기로 재생에너지 분야에서 이 같은 성과를 거뒀다고 16일 밝혔다.

산업부에 따르면 인천에 고정식 해상풍력 발전단지(1.2GW) 구축을 계획 중인 스페인 재생에너지 기업 '오션윈즈'는 초기 단계로서 1억달러의 투자를 결정했다.

오션윈즈는 해상풍력 사업에 특화된 세계적 신재생 기업 EDPR(스페인)과 엔지(Engie·프랑스)의 합작기업으로, 울산 부유식 해상 풍력 단지(1.2GW) 조성에도 참여하고 있다.

또한 EDPR은 전남 고흥에 태양광 발전소(200MW)를 건립하기 위해 1억달러의 투자를 결정하고 코트라에 투자신고서를 제출했다.

EDPR은 유럽, 북미 등 14개국에서 12.2GW 규모의 태양광·풍력 발전을 운영 중이다.

15일(현지시간) 스페인 EDPR 본사에서 열린 투자신고식에 참석한 문승욱 산업부 장관은 "이번 투자 협력이 우리 지역경제 활성화와 국산 기자재 활용에 기여하고, 양국 간 재생에너지 투자가 더욱 촉진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GS에너지는 세계 2위 재생 에너지 기업이자 스페인 최대 전력 기업인 이베르드롤라(Iberdrola)와 이날 마드리드 소재 스페인 상공회의소에서 재생에너지 사업 공동 투자를 위한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사는 에너지 패러다임 전환에 맞춰 재생에너지를 미래 성장 동력으로 삼고 한국과 아시아 전역에서 태양광과 육상·해상 풍력 발전 사업을 공동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향후 6개월 내 조인트 벤처를 설립하기로 했다.

허용수 GS에너지 사장은 "이베르드롤라의 세계 최고 수준의 재생에너지 운영·EPC(설계·조달·시공) 노하우와 GS에너지의 프로젝트 개발 능력, 한국·아시아 시장에 대한 이해를 결합해 양사와 양국이 '윈윈'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베르드롤라는 용량 기준 세계 2위 재생에너지 기업으로, 현재 운영 중인 신재생 에너지 규모는 35GW이다. 2025년까지 60GW 규모를 운영한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GS에너지를 포함한 GS그룹은 발전 용량을 총 5.8GW 보유한 국내 1위 민간 발전 기업이다. 신재생 에너지는 현재 300MW 운영 중이며, 향후 총 1.2GW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양국 에너지 기술 관련 기관 간 협력도 이어간다.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은 스페인 산업기술개발센터(CDTI)와 지난 2017년 11월 체결한 '에너지 분야 산업기술 협력 MOU'를 2025년까지로 연장했다.

문 장관은 MOU 체결식에서 "재생에너지 선도국인 스페인과의 기술협력을 강화해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하고, 양국 기업 간 사업으로 연계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스페인은 설비용량 기준 풍력 세계 5위, 태양광 세계 6위이며 신재생에너지 발전 비중도 37.5%로 높다.

이밖에 문 장관은 양국 정상과 주요 기업인이 함께 참여한 '그린·디지털 비즈니스 포럼'에도 참석해 양국 간 친환경·디지털 분야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bryoon@yna.co.kr, shiny@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연합뉴스(2021.06.16)

메타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