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Invest Korea

검색
통합검색
※ 아래 버튼을 클릭하시면 맞춤정보 검색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맞춤정보 검색 서비스 바로가기

투자뉴스

  • Home
  • 정보센터
  • 투자뉴스
OECD, 韓 '디지털 전환정책’ 주목 "봉쇄 없이도 회복"
작성일
2021.07.05
조회수
115

[서울=뉴시스] 표주연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30일 경제협력개발기구와 공동으로 ‘디지털화를 통한 중소기업 회복력 강화, 한국사례’ 발표를 기념하는 화상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행사 개회식에는 중기부 강성천 차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울릭 크누센(Ulrik Knusen) 부 사무총장, 고형권 주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대한민국대표부 대사 등이 참석했다.

주제발표는 중기부 안남우 국제협력과장, 권인성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기업가정신중소기업센터 정책분석가가 했으며, 토론에는 빈센조 스피에자(Vincenzo Spiezia)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과학기술산업사무국 정보통신 책임, 크리스천 마켈(Christian Märkel) 독일 더블유아이케이 연구소(Wissenschaftliches Institute for Infrastructure and Communications) 선임 경제학자, 중소벤처기업연구원 강재원 선임연구위원 등이 참여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는 특별한 봉쇄 조치 없이 경제활동을 수행하고 비대면과 온라인의 변화된 환경에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한 우리나라의 중기부 정책을 주목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는 보고서에서 중기부의 디지털 전환 지원정책을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새롭게 도입한 ’구조적 정책‘으로, 기존부터 추진해 오던 제조업과 소상공인을 위한 디지털 전환정책을 ’부문별 정책‘으로 구분해 분석했다.

'구조적 정책‘으로는 ▲바우처 사업 도입, ▲공용 화상 회의실 구축, ▲’가치삽시다‘ 소상공인 온라인 플랫폼 구축 등을 꼽았고, 부문별 정책‘으로는 ▲스마트공장 3만개 구축, ▲제로페이 보급 등이 거론됐다.

중기부 강성천 차관은 “중기부는 한국의 디지털 인프라와 혁신 기술을 바탕으로 중소기업의 내재한 문제를 해결하고, 세대간 디지털 격차를 해소하는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등 국제사회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 정책과 경험, 스마트 기술 보급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pyo000@newsis.com



<저작권자(c) 뉴시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원본기사 보기

출처: 뉴시스(2021.06.30)

메타정보